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alsh 2014/02/24 [15:02]

    수정 삭제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 고어 2014/02/24 [16:02]

    수정 삭제

    기사 잘 봤어요!
    20대 여성의 노동 이야기.. 계속된다니 많이 기대되요.
  • 광과 2014/02/24 [20:02]

    수정 삭제

    20대가 일하는 이야기
    참으로 반가운 연재에요! 20대 여성들이 어떤 노동을 하며 살아가고 있는지 알게 될 수 있겠어요.
  • joong 2014/02/26 [15:02]

    수정 삭제

    시급 얘기 꺼내기 어렵죠.
    당연히 일을 지시할 때 급여에 대한 부분을 사측에서 얘기를 해줘야하는데... 아르바이트나 인턴이 돈 얘기를 꺼내기가 쉽지 않은데 말이죠. 초과 근무에 대해 시급 1.5배 받는 것이 당연하니까 꼭 그렇게 받게 되시길 바래요.
  • 일상의 회복 2014/02/27 [18:02]

    수정 삭제

    시급 주제 기사에서도 빠질수없는 한국'오빠'들의 비정상성
    독서실 알바 '오빠'들, '여자분위기' 필요해서 굳이 여자 취직시킨거라고 협박성 발언하며 성희롱 시작, 여자일 남자일 불필요한 구분 굳이 하며 '상냥함' 요구하더니 실상은 '오빠'들은 남자일은 방기해서 여성이 다 하게하고, 결국 '오빠'들은 음담패설이나 하며 '어린여자' 반응 즐기고. 이런 '오빠'들이 무슨 시험을 준비하고 있을지 끔찍하군요. 동등해야할 동료사이에서조차 직장내 성희롱 갑을관계를 감수해야하는 한국여성들. 파이팅! 하면서도 참 씁쓸합니다.
  • 나비 2014/03/20 [13:03]

    수정 삭제

    -
    잘 봤습니다 다음글도 기대할게요 :)
  • 힘내요 2014/03/24 [12:03]

    수정 삭제

    읽는 내내 마음이 갑갑하네요-
    나의 지난 과거 지내고 있는 현재- 모든 상황이 공감이 가 마음이 아프네요 ㅜ-ㅜ 지구상에서 존재만으로 인간답게 살려면 백인 남성이 최고다! 라고 농담반 울분반으로 외치던 때가 떠오릅니다.
  • 별지기 2016/05/27 [09:05]

    수정 삭제

    공감합니다.
    얼마 안 남는 월급에 제 인생 전부를 산 것처럼 대하죠ㅠㅠ 저도 회사 막내인데.. 세대차인지 사람이 이상한건지 이해 안되는 일들이 많네요.
아주의 지멋대로 머리 짧은 여자
‘그래도 되는’ 사람은 없다
최하란의 No Woman No Cry
셀프 디펜스에 대한 질문과 답변
메인사진
2월 11일 충남 아산에서 열린 ‘2030 페미니스트 캠프’에서 “저항은 가능하다” 여성 셀프 디펜스 수업을 진행했 ... / 최하란
여자가 쓰는 집과 밥 이야기
초승달을 보며 아궁이에 불을 때다
메인사진
언젠가부터는 초승달이 뜨는 시간에 맞추어 장작불을 때기 시작했다. 아궁이가 있는 뒷마당은 서쪽이다. 저녁 여섯 ... / 김혜련
반다의 질병 관통기
‘건강한 표준의 몸’은 조작에 가깝다
메인사진
아직까지는 새해 계획을 잘 지키고 있다. 단단히 결심을 했었다. 새해 계획을 세우지 말 것! 예측할 수 없는 몸 때 ... / 반다
홍승희의 치마 속 페미니즘
페미니즘은 왜 작은 것에 분개할까?
메인사진
나는 작은 것에 분개하지 않았다. 처음 보는 사람이 내 외모에 대해 평가하거나, 친한 남성 동료가 아무렇지도 않 ... / 홍승희
초보여행자 헤이유의 세계여행
여행방식이 정반대인 두 사람과 동행
메인사진
여행자들 사이에서 소문이 있다. 중국에서 라오스의 젖줄 메콩강의 상류를 메울 계획이라, 빠이에서 라오스까지 메 ... / 헤이유
질문교차로 인문학카페36.5º
나의 명절 탈출기
메인사진
어릴 때 명절하면 떠올랐던 이미지는 ‘가족오락관’이었다. 오랜만에 만나는 친척들과 안부를 묻고, 덕담을 나누 ... / 홍승은
독자들의 영상 메시지
"일다의 친구를 찾습니다"
메인사진
내가 일다를 좋아하는 이유는? 페미니스트들이 만드는 저널, 상업광고 없는 일다의 기사들을 후원해주세요! ... / 일다
최근 인기기사
일다소식
[뉴스레터] 문제 있는 ‘문재인의 페미니
[뉴스레터] “반갑다 완경아” 그 여자들
[뉴스레터] 사랑하고 미워하는 나의 가족
2017년 첫 독자위원회 모니터링 모임이 열
<일다>에서 2017년 함께할 독자위원을 모
[뉴스레터] 메트로폴리탄 박물관 ‘페미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