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2016/10/15 [21:10]

    수정 삭제

    기사 말미의 서명링크가 이상합니다.없는 페이지라고 뜹니다.
  • 내자궁은 내거다 2016/10/15 [21:10]

    수정 삭제

    정말 멋진 운동. 한국에서도 이걸 하다니. 가슴이 뜨거워집니다."내 자궁은 공공재가 아니다!!"
  • hurrah 2016/10/15 [23:10]

    수정 삭제

    낙태죄가 왠말이냐... 야당들은 왜 입장 안내나. 여자들 문제라고 정말 가볍게 취급하는 건가. 속터진다.
  • 낙태죄 폐지해라 2016/10/16 [10:10]

    수정 삭제

    여자의몸은 여자것이다 자궁은 공공재가아니다 낙태죄폐지해라!!!!
  • 진짜 2016/10/17 [23:10]

    수정 삭제

    내 자궁은 공공재가 아니다!!!!!!!!!!!!!!!!!!!!!!!!!!!!!!!!!!11
  • 이런것들이... 2016/10/18 [09:10]

    수정 삭제

    댓글 드럽게 웃기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낙태당해 죽는 애의 목숨은 니들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기막힌세상 2016/10/19 [14:10]

    수정 삭제

    저는 제 인생에 있어 아이를 낳지 않을 예정인데요 주변사람들은 자꾸 결혼하라 왜 남자 안사귀냐 마치 제가 꼭 결혼해서 애를 낳아야만 하는 운명인양 압박을 주네요... 제길... 자꾸 그러니 더 오기만 생기고 내가 진정 원하는게 뭔지 자꾸 헷갈려요
  • 풀꽃 2016/10/19 [19:10]

    수정 삭제

    낙태를 할지 말지는 내가 결정하는 것이지 국가가 하는 것이 아니다.
  • ass 2017/01/06 [10:01]

    수정 삭제

    국가는 낙태죄를 폐지할 시간에 경제나 발전시켰으면 좋겠네요. 저도 남자로서 낙태를 동의하지는 않지만 그들이 낙태를 할수밖에 없는 이유를 고려해주셨으면 하네요. 나라가 경제적으로 힘들어 아이를 키울 여건이 되지 않자 OECD국가중 제일 낙태를 많이하고 출생율이 낮은걸 가지고 낙태를 폐지한다는 그런 개같은 논리좀;;; 이 빡대가리 생각은 누구 대가리에서 나오는건지... 정부와 나라가 생각좀하고 그런소리 지껄이세요
머리 짧은 여자 아주의 지멋대로
아주 평범한 OO
여자가 쓰는 집과 밥 이야기
전환(轉換) 아홉 번의 해가 바뀌었다
메인사진
집을 지었다고 해서, 내 우주를 만들었다고 해서 삶이 끝난 건 아니었다. 새로운 우주에서 살아가야 할 나는 과거 ... / 김혜련
홍승희의 치마 속 페미니즘
“너는 집회에 데이트 하러 왔니?”
메인사진
“그 여자선배는 이랬어. 대모처럼 사람들의 고민을 다 들어주면서도, 자기의 소신이 뚜렷해서 사람들에게 정신적 ... / 홍승희
초보여행자 헤이유의 세계여행
이제 나 혼자만의 배낭여행이 시작된다
메인사진
호기롭게 사직서를 낸 다음날, 나는 머리를 반삭으로 짧게 잘랐다. 영업직을 하던 내가 할 수 없었던 그 당시 유행 ... / 헤이유
최하란의 No Woman No Cry
새해에는 어떤 운동을 할까?
메인사진
되든 안 되든, 놀든 졸든 초등학교 때부터 19세까지 (운동부 빼고) 학교에 다니는 아동과 청소년 모두 획일적으로 ... / 최하란
반다의 질병 관통기
우리가 무상의료 사회에 살고 있다면 어떨까
메인사진
그는 하늘나라에 있다. 그가 서둘러 세상을 떠났다는 소식을 들은 건 수료식 며칠 뒤였다. 사인은 일명 맹장염. 요 ... / 반다
질문교차로 인문학카페36.5º
일상적인 폭력 속에서 살아가기
메인사진
최근에는 여성이 평화의 상징이라는 기존의 틀을 깨고, 여성에게도 폭력성이 있으며 그것을 적절하게 끌어올려야 ... / 홍승은
당근이랑 다로랑
정은의 빨강그림판
사사의 점심(點心)
권경희 임동순의 전원일기
오승원의 그림찾기
시로의 방
독자들의 영상 메시지
"일다의 친구를 찾습니다"
메인사진
내가 일다를 좋아하는 이유는? ... / 일다
최근 인기기사
일다소식
[뉴스레터] 미군 ‘위안부’ 집단소송의
[뉴스레터] 결혼 고발
[뉴스레터] 한국에서 20대여성 알바노동자
2016년 12월 <일다> 독자위원회 모니터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