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평화 2017/03/13 [00:03]

    수정 삭제

    좋은 글입니다. 구구절절 공감하며 잘 읽었습니다.가사노동 사회화의 일환으로, 아파트 단지 내에 구내식당을 운영할 것을 제안합니다. 임금노동과 돌봄노동, 가사노동을 병행해야 하는 대다수 직장 여성들에게 절실하게 필요합니다.일인가구가 밀집한 지역에도 마을이나 동마다 실비로 구내식당을 운영한다면 정말 좋겠습니다.
  • 동동 2017/03/13 [13:03]

    수정 삭제

    잘 읽었어요!
  • onion 2017/03/15 [16:03]

    수정 삭제

    1인가구는 일반적이다, 라는 말이 참 통쾌하게 느껴지네요. 많이 써먹어야겠어요!
머리 짧은 여자 아주의 지멋대로
엄마의 홀로서기
최하란의 No Woman No Cry
간호사들을 위한 셀프 디펜스
메인사진
수업을 요청한 간호사들이 경험하는 위험 상황은 주로 환자와 보호자에게 ‘잡히는’ 것이었다. 흔히 손목과 주머 ... / 최하란
여자가 쓰는 집과 밥 이야기
마당 예찬
메인사진
이 집에서 산지 9년째이지만 여전히 마당은 낯선 세계이고 설레는 공간이다. 잠 안 오는 밤 뒤척이다가 불현듯 ‘ ... / 김혜련
반다의 질병 관통기
‘의료’에 대한 가치관을 형성해가자
메인사진
나는 환자들이 ‘의사가 전문가인데 가장 잘 알겠지’라며, 무조건 의사의 말에 의존하는 게 반드시 좋은 선택은 ... / 반다
블럭의 팝 페미니즘
동성결혼 법제화를 지지한 대만의 팝 스타들
메인사진
2007년 대만 프라이드 퍼레이드의 주제가는 채의림의 노래 “Bravo Lover”였다. 그는 ‘모두 같은 사랑을 하고 있 ... / 블럭
초보여행자 헤이유의 세계여행
옷을 걸치지 않고 사막의 바람을 맞는 자유
메인사진
그녀가 내게, 어제 썬셋 타임에 옷을 다 벗고 팬티만 입고서 사진을 찍었노라며 자신의 사진을 보여줬다. ... / 헤이유
독자들의 영상 메시지
"일다의 친구를 찾습니다"
메인사진
내가 일다를 좋아하는 이유는? 페미니스트들이 만드는 저널, 상업광고 없는 일다의 기사들을 후원해주세요! ... / 일다
최근 인기기사
1.
2.
3.
4.
5.
6.
7.
8.
9.
10.
일다소식
[뉴스레터] 왕자는 필요없어, 우리가 서로
[뉴스레터] 성(性) ‘가장 일상적인 수탈
일다 독자위원회 2017년 6월 모니터링 모
[뉴스레터] “여성의 욕망을 응원합니다
[뉴스레터] 무상급식은 되는데 무상생리대
[뉴스레터] ‘오빠가 허락하지 않은 페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