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독자 2017/09/07 [01:09]

    수정 삭제

    같은 마음입니다 각자의 맥락에서 따로 또 함께, 멀리 바라보며 걸어요 필요하다면 휴가도 가구요!
  • maple 2017/09/07 [14:09]

    수정 삭제

    개인의 일상에서 한 사람 한 사람의 말과 행동이 주변에 변화를 가져온다고 생각하며 살아가는 사람입니다. 힘내자고요!
  • 야옹 2017/09/13 [13:09]

    수정 삭제

    저 또한 날마다 분노와 괴로움으로 제가 녹아서 없어져버릴 것 같았어요. 분노스러운데..어떻게 해야 가부장제를 해체할 수 있을까? 그게 가능하기는 할까? 그런데 그전에 내가 먼저 돌아버리는 건 아닐까?.....
  • 야옹 2017/09/13 [13:09]

    수정 삭제

    한편으로는 하루 종일 '페미니즘' 관련 생각으로 머리가 집중돼 있다보니 머리가 돌아버릴 것 같지만, 막상 세상에 존재하는 모든 것을 페미니즘의 관점으로만 바라볼 수는 없겠구나..많은 것들을 여성 억압/차별 등등의 관점으로 볼 수 있지만 '모든 것'이 이 관점으로 설명되는 것은 아니구나...하는 생각이 들었어요. 몰입해 있되, 좀더 넓게 보기...제가 떠올린 결론은 이거였습니다..
  • 1 2017/09/17 [17:09]

    수정 삭제

    이것도 기사라고 썼냐 해체되야할건 가부장제가아니라 일다나 여성신문같은 꼴페미 기레기찌라시다
  • 1 2017/09/17 [17:09]

    수정 삭제

    나도 니 말대로 숨쉬는동안 병신같은 김치식 페미니즘 학살하는데 다 바쳐야겠다 ㅎㅎ
  • 1 2017/09/17 [17:09]

    수정 삭제

    우와 댓글지우는 클라스보소 에라이 꼴페변소휴지쪼가리야 ㄲㄲㄲㄲㄲ
  • 1 2017/09/17 [17:09]

    수정 삭제

    댓글 지우는게 페미니즘인가 사실상 이슬람 독제국가랑 다를게뭐지
아주의 지멋대로 머리 짧은 여자
조카데이
여자가 쓰는 집과 밥 이야기
집의 정신성
메인사진
집에 대한 지향이 ‘편리’나 ‘효율성’, ‘아기자기’나 ‘예쁜’, ‘세련된’ 수준을 넘지 못한다면 얼마 가지 ... / 김혜련
최하란의 No Woman No Cry
손쉬운 셀프-마사지하기
메인사진
어느 봄날, 수련을 마친 후 휴식하고 있는 내게 한 선생님이 다가와 따뜻한 손으로 얼굴과 목을 마사지해주었다. ... / 최하란
초보여행자 헤이유의 세계여행
한밤중에 밖에 나가는 건 미친 짓이다
메인사진
사실 인도남자가 여자에게 청하는 악수는 성적 뉘앙스가 있다고 들었다. 나는 처음 보자마자 청하는 사람의 악수는 ... / 헤이유
반다의 질병 관통기
질병은 삶에 대한 배신이 아니다
메인사진
몸은 평소에 무리 없이 잘 지내다가도, 이렇게 한 번씩 블랙홀 같은 시간을 만든다. 해야 할 일이 쌓여 있고 마감 ... / 반다
두 여자와 두 냥이의 귀촌일기
당근이랑 다로랑
정은의 빨강그림판
독자들의 영상 메시지
"일다의 친구를 찾습니다"
메인사진
내가 일다를 좋아하는 이유는? 페미니스트들이 만드는 저널, 상업광고 없는 일다의 기사들을 후원해주세요! ... / 일다
최근 인기기사
1.
2.
3.
4.
5.
6.
7.
8.
9.
10.
일다소식
[뉴스레터] 2000년대 중반 ‘여중생’들의
2017년 8월 <일다> 독자위원회 모니터링
[뉴스레터] 외모 품평이 인사를 대신하는
[뉴스레터] 성인비디오 업계 성폭력 피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