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소라 2017/09/13 [18:09]

    수정 삭제

    의존은 누구나 부담스럽죠. 언제까지인지 기한도 알 수 없고 경제적으로도 확실하지가 않고 내용도 구체적이지 않은 의존은 더더욱. 너무 힘들 것 같아요. 언제부턴가 부모님 노후에 대해서 친구들이랑 얘길 하게 되었습니다. 다들 마음이 무겁더라구요. 생각을 연기하고 싶어 하는 것 같은 느낌도 받았어요. 이런 기사 보게 되니까 참 좋네요. 가족들이랑도 조금씩 대화를 해봐야 겠습니다.
  • 먹먹 2017/09/14 [09:09]

    수정 삭제

    생생하고 절절하네요.
  • 익명 2017/09/14 [13:09]

    수정 삭제

    어머니의 쾌유와 가정의 평화
  • 2017/09/15 [02:09]

    수정 삭제

    요새 저도 이런 생각을 많이 했었습니다. 아버지와 관계가 좋지 않았는데 연세가 드시면서 다른 자식들 눈치를 보다가 그애들에겐 기대할 게 없고 저에게 의존해야겠다고 느끼시는지 갑자기 태세전환 하셔서 저에게 "너 밖에 없다. 너가 효녀다. 너가 엄마역할을 해야한다." 이런 말씀을 하시는데 매우 씁쓸하고 우울합니다. 당신이 늙고 외롭고 아프시게 되니까 저에 대한 사랑을 고백하시는 그 모습이요.
  • join 2017/09/15 [16:09]

    수정 삭제

    많이 애쓰셨네요. 이미... 힘내시라고 얘기하고 싶습니다.
  • 환희 2017/09/17 [22:09]

    수정 삭제

    여러모로 힘드시겠어요 저도 부모님이 계시지만돌본다는 깃은 하루이틀도 아니고 버거운 일이지요형제들이 잘 상의하셔서 좀 나누세요님 혼자서는 절대 안됩니다
  • 초비 2017/09/18 [01:09]

    수정 삭제

    아들이 부모를 간병한다는 것이라는 책에 간병을 둘러싼 형제들의 심리가 인터뷰형식으로 정리되어 있는데, 읽고나면 간병을 하지 않는 형제들에 대한 서운함이 조금은 풀어질지 모르겠네요.
아주의 지멋대로 머리 짧은 여자
조카데이
여자가 쓰는 집과 밥 이야기
집의 정신성
메인사진
집에 대한 지향이 ‘편리’나 ‘효율성’, ‘아기자기’나 ‘예쁜’, ‘세련된’ 수준을 넘지 못한다면 얼마 가지 ... / 김혜련
최하란의 No Woman No Cry
손쉬운 셀프-마사지하기
메인사진
어느 봄날, 수련을 마친 후 휴식하고 있는 내게 한 선생님이 다가와 따뜻한 손으로 얼굴과 목을 마사지해주었다. ... / 최하란
초보여행자 헤이유의 세계여행
한밤중에 밖에 나가는 건 미친 짓이다
메인사진
사실 인도남자가 여자에게 청하는 악수는 성적 뉘앙스가 있다고 들었다. 나는 처음 보자마자 청하는 사람의 악수는 ... / 헤이유
반다의 질병 관통기
질병은 삶에 대한 배신이 아니다
메인사진
몸은 평소에 무리 없이 잘 지내다가도, 이렇게 한 번씩 블랙홀 같은 시간을 만든다. 해야 할 일이 쌓여 있고 마감 ... / 반다
두 여자와 두 냥이의 귀촌일기
당근이랑 다로랑
정은의 빨강그림판
독자들의 영상 메시지
"일다의 친구를 찾습니다"
메인사진
내가 일다를 좋아하는 이유는? 페미니스트들이 만드는 저널, 상업광고 없는 일다의 기사들을 후원해주세요! ... / 일다
최근 인기기사
1.
2.
3.
4.
5.
6.
7.
8.
9.
10.
일다소식
[뉴스레터] 2000년대 중반 ‘여중생’들의
2017년 8월 <일다> 독자위원회 모니터링
[뉴스레터] 외모 품평이 인사를 대신하는
[뉴스레터] 성인비디오 업계 성폭력 피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