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통통 2018/04/04 [16:04]

    수정 삭제

    장애는 질병이 아니지만 질병이 장애일 순 있지 않나요? 뭐든 장애에 대한 편견이 참 문제의 발단인거 같네요
  • ㅇㅇ 2018/05/12 [17:05]

    수정 삭제

    불확실한 몸들이 작은 파이를 놓고 경쟁하게 만든 사회라니.. 선후를 착각하는 것 같다. 집단을 구성하는 경향이 있건 없건 모든 생물에게 삶은 생존을 위한 투쟁이다. 인류의 경우 오히려 사회가 상호부조를 가능케 하였다고 보는 것이 타당하다. 노동능력이 적거나 없는 사람을 조력하는 것은 그렇게 될 수도 있는/있었던 노동자들에게 사회적 안정감을 주기 때문에 유효한 것이다. 게다가 낙인을 벗어나기 위한 방법론이 서로에 대한 연대라고? 이런 막연한, 적당주의 해결책이라니.. 질문만 던지고 마무리했어야 했다.
나름 빅뉴스 아주의 지멋대로
고수와의 만남
도시에서 자급자족 실험기
퇴비 제조기를 손수 만들어야 하는 이유
메인사진
. ... / 이민영
최하란의 No Woman No Cry
도망은 ‘도망이나 치는 것’일까?
메인사진
. ... / 최하란
반다의 질병 관통기
질병과 장애는 구분되어야 할까?
메인사진
. ... / 반다
독자들의 영상 메시지
메인사진
일다소식
[뉴스레터] 노메이크업, 찌찌해방…‘#탈코르셋’ 침묵을 깬 여성들
[뉴스레터] ‘페미니즘 교육’ 정말 준비됐나요?
2018년 5월 <일다> 독자위원회 모니터링 모임이 열렸습니다!
[뉴스레터] 한국정치는 ‘50대’ ‘남성’이 과다 대표된 게 문제죠
[뉴스레터] ‘성 긍정주의’ 페미니즘에 날개를 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