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sooni 2018/07/10 [10:07]

    수정 삭제

    반의사불벌죄가 왜 있는 걸까 전부터 생각했는데 아직 잘 모르겠음. 피해자가 처벌을 원하지 않는다고 하면 처벌하지 않는다는 건, 결국 피해자만 문제 삼지 않으면 (국가적으로는) 큰 범죄가 아니라는 걸 의미하는 거 아닌가요? 그렇게 해석될 우려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여성폭력 범죄에 대해서 반의사불벌죄로 하는 건 반대해요. 안그래도 가해자들은 잘못 걸렸다며 피해자 탓하기 일쑤잖아요.
  • ㅇㅇ 2018/07/11 [13:07]

    수정 삭제

    스토킹에 반의사불벌조항이 삭제된다면 특수폭행이나 폭행치사수준이라는건데.. 그렇게까지 보이지는 않는다. 만약 반의사불벌조항이 삭제된다면 단순폭행의 경우도 반의사불벌조항이 삭제되어야 마땅할 것이다. 반의사불벌은 합의를 통한 불기소가 가능하므로 피해자의 권리를 강화하는 측면도 있으니 경중을 따져서 볼 일이다. 범죄자에 대한 단순 처벌 강화가 인기몰이에 도움되는 거야 두말할 나위가 없지만, 최종적으로는 사건의 예방과 재발방지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 요새 휴대폰정도는 다들 갖고 있으니 차라리 전자발찌 착용을 통한 피해자 접근 금지 강화를 생각해보면 어떨까?
아주의 지멋대로 나름 빅뉴스
불행의 재생산
반다의 질병 관통기
‘아픈 몸들의 경험’이 소통되는 사회로!
메인사진
. ... / 반다
최하란의 No Woman No Cry
그날 당신은 용감하게 자신을 지켰습니다
메인사진
. ... / 최하란
도시에서 자급자족 실험기
건축, 시작합니다!
메인사진
. ... / 이민영
독자들의 영상 메시지
메인사진
일다소식
[뉴스레터] 당신은 혼자가 아니야…일본에선 ‘위투’(#WeToo) 운동
2018년 6월 <일다> 독자위원회 모니터링 모임이 열렸습니다!
[뉴스레터] 종전 선언의 시대, 북한여성과 어떻게 만날까
일다의 신간 <이미지 페미니즘> 출간 소식입니다!
[뉴스레터] 노메이크업, 찌찌해방…‘#탈코르셋’ 침묵을 깬 여성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