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2018/11/07 [14:11]

    수정 삭제

    얼마 전 한 연구소 포럼을 통해 이주민과 난민 문제에 대해 좀더 자세히 알게 되었습니다. 해당 기사는 난민 당사자의 목소리로 어려운 현실과 부조리한 사회 구조를 폭로하고 있어 좀더 와닿았습니다. 안전과 보다 나은 환경에서의 삶을 보장받을 권리는 누구에게나 공평하게 있습니다. 그것은 외국인과 내국인을 가리지 않습니다. 좋은 기사 잘 읽었습니다. 이주민과 난민의 기본적인 사회 권리에 대한 보다 폭넓고 깊은 시각이 드러나는 더 많은 기사를 읽기 원합니다.
  • cranberry 2018/11/07 [14:11]

    수정 삭제

    저도 기사 잘 읽었습니다. 영상도 찾아봤습니다. 국내에도 난민들의 목소리와 난민에 대한 다양한 정보가 좀더 나오고 유통이된다면 좋겠습니다.
비혼여성의 시골생활
농촌의 독거여성노인들이 이제 내 동지야
메인사진
.... / 정상순
도시에서 자급자족 실험기
만만찮은 도시에서의 생태건축
메인사진
. ... / 이민영
최하란의 No Woman No Cry
만67세 호주 할머니와 달리기
메인사진
. ... / 최하란

독자들의 화력 지원 영상
메인사진
일다소식
[뉴스레터] “여성들은 어디서든 존재감을 드러내야 합니다”
[뉴스레터] 한국은 ‘아동.청소년 성착취’에 왜 이리 무방비한가?
2018년 10월 <일다> 독자위원회 모니터링 모임이 열렸습니다.
[뉴스레터] 전국 페미니스트 농민 지도를 만들고 싶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