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D 2018/12/31 [00:12]

    수정 삭제

    차별이라는 요소를 아예 느낄 수 없는 영화들이라니.. 언급된 영화들 전부 보고싶어지네요. 일본처럼 가부장제가 강력한 사회에서 여성으로서 자신만의 철학을 갖고 행동하고 있다는게 정말 멋집니다. 좋은 기사 감사합니다 :-)
  • 2019/01/01 [07:01]

    수정 삭제

    초등학교 때 같이 본 영화는 분위기 때문에 기억에 남았어요. 같이 보고 웃고 한 기억.. 요즘에는 더 필요하다는 얘기에 공감이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