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페미 2020/01/26 [11:01]

    수정 삭제

    온갖 욕설과 음해에도 불구하고 총여 재건 운동을 한 당신들을 기억하겠습니다. 끝내 총여를 재건하지 못한 여혐 대학문화와 더불어서 말입니다. 유니브페미 흥해라!
  • with 2020/01/26 [12:01]

    수정 삭제

    언제나 응원합니다 :) 내가 그리고 우리의 자매들이 항상 당신의 옆에 있을거에요!
  • 독자 2020/01/30 [10:01]

    수정 삭제

    이 책은 꼭 읽어보려고 함
  • larlar 2020/02/26 [13:02]

    수정 삭제

    차별은 당당한 권리가 아닌데.... 차별금지법은 정말 시급하다는 생각이 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