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기끼 2020/02/07 [10:02]

    수정 삭제

    요가를 꼭 고통스럽게 해야 하나요? 작가님 웹툰을 보면 요가가 힘든 동작들을 하며 고통스럽게 자신을 극복해야만 하는 수련으로 느껴져요. 저도 요가를 하고 있는 사람인데 저는 요가 시간이 내 몸을 구석구석 살피고 편하게 쉴 수 있는 시간이어서 좋거든요. 선생님이 무리한 동작을 안 시켜서 그렇겠지만... 어떤 특정한 요가만 부각되어서 사람들이 요가에 대해서 편견을 가질까봐 쪼금 걱정이 되네요
  • 고통의 위로 2020/02/07 [16:02]

    수정 삭제

    주위 사람들의 고통스러운 숨소리가 무엇보다 힘이 된다는 말에 캐공감 ㅋㅋ 저도 내 입에서 새어나오는 비명 내지는 신음소리가 다른 분들에게 위로가 될 거라고 생각한답니다~
  • 룰루 2020/02/08 [13:02]

    수정 삭제

    비뚤어질 테다 ㅋㅋㅋ
임소희의 요가툰
머나먼 별로부터의 통신
썸네일 이미지
. ... / 임소희
도시에서 자급자족 실험기
1년 후, 비전화제작자들은 어떻게 살고 있을까?
썸네일 이미지
. ... / 이민영
일다 후원 캠페인
"일다의 친구를 찾습니다"
썸네일 이미지
. ... / 일다
가장 많이 본 기사
“조건없이 월 30만원 지급” 탈가정 청소년에게 미친 영향 / 박주연
화보 모델, ‘신발로부터 생각하는 페미니즘’을 말하다 / 가시와라 토키코
‘자원을 다 가진 기득권층을 또 뽑으시려고요?’ / 박주연
내 몸은 오래 외로웠다 / 목우
한국군 ‘위안부’는 왜 아직도 숨겨진 역사인가! / 윤일희
깨야 할 것은 “차이가 아니라 침묵”이다 / 승희
1년 후, 비전화제작자들은 어떻게 살고 있을까? / 이민영
머나먼 별로부터의 통신 / 임소희
한국의 여성 공학자가 독일 항공우주센터로 간 이유 / 하리타
나도 “선량한 차별주의자”인지 모른단 생각이 들어 / 윤일희
일다소식
[뉴스레터] 깨야 할 것은 “차이가 아니라 침묵”이다
2020년 첫 일다 독자위원회 모니터링 모임이 열렸습니다!
[뉴스레터] 나도 “선량한 차별주의자”인지 모른다는 생각이 들어
[뉴스레터] 집을 ‘빌려 쓰는’ 사람들의 사회를 만들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