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일다의 친구를 찾습니다"
[영상캠페인] 내가 일다를 좋아하는 이유는?
<페미니스트 저널 일다> 일다
배너

독자들의 응원 영상 - 내가 일다를 좋아하는 이유는?
 
 
 
여성주의 저널 <일다>가 창간 10주년을 맞이하였습니다! 상업광고 없이 운영되는 <일다>는 "일다의 친구"들의 후원을 통해 성장해왔습니다.
 
평등하고 평화로운 사회를 향해 희망의 등불을 밝혀온 소중한 여성주의 매체, 새로운 세상을 만들어가는 여성저널리스트들의 언론 <일다>의 또다른 10년을 함께할 "일다의 친구"가 되어주세요~!

* 일다의 친구되기: CMS 정기후원 간편가입 신청하기 ->




- 일시금 후원신한은행 100-025-522490(유한회사미디어일다)로 보내주세요. 

- 연말정산 영수증이 필요한 경우엔 별도의 지정기탁 계좌로 보내주셔서 하는데요,
  메일(ilda@ildaro.com
)이나 전화(02-362-2034)로 먼저 연락 부탁드립니다~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3/01/02 [13:33]  최종편집: ⓒ 일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머리 짧은 여자 아주의 지멋대로
엄마의 홀로서기
최하란의 No Woman No Cry
간호사들을 위한 셀프 디펜스
메인사진
수업을 요청한 간호사들이 경험하는 위험 상황은 주로 환자와 보호자에게 ‘잡히는’ 것이었다. 흔히 손목과 주머 ... / 최하란
여자가 쓰는 집과 밥 이야기
마당 예찬
메인사진
이 집에서 산지 9년째이지만 여전히 마당은 낯선 세계이고 설레는 공간이다. 잠 안 오는 밤 뒤척이다가 불현듯 ‘ ... / 김혜련
반다의 질병 관통기
‘의료’에 대한 가치관을 형성해가자
메인사진
나는 환자들이 ‘의사가 전문가인데 가장 잘 알겠지’라며, 무조건 의사의 말에 의존하는 게 반드시 좋은 선택은 ... / 반다
블럭의 팝 페미니즘
동성결혼 법제화를 지지한 대만의 팝 스타들
메인사진
2007년 대만 프라이드 퍼레이드의 주제가는 채의림의 노래 “Bravo Lover”였다. 그는 ‘모두 같은 사랑을 하고 있 ... / 블럭
초보여행자 헤이유의 세계여행
옷을 걸치지 않고 사막의 바람을 맞는 자유
메인사진
그녀가 내게, 어제 썬셋 타임에 옷을 다 벗고 팬티만 입고서 사진을 찍었노라며 자신의 사진을 보여줬다. ... / 헤이유
독자들의 영상 메시지
"일다의 친구를 찾습니다"
메인사진
내가 일다를 좋아하는 이유는? 페미니스트들이 만드는 저널, 상업광고 없는 일다의 기사들을 후원해주세요! ... / 일다
최근 인기기사
1.
2.
3.
4.
5.
6.
7.
8.
9.
10.
일다소식
[뉴스레터] 왕자는 필요없어, 우리가 서로
[뉴스레터] 성(性) ‘가장 일상적인 수탈
일다 독자위원회 2017년 6월 모니터링 모
[뉴스레터] “여성의 욕망을 응원합니다
[뉴스레터] 무상급식은 되는데 무상생리대
[뉴스레터] ‘오빠가 허락하지 않은 페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