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의 지멋대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불행의 재생산
<아주의 지멋대로> 가해자였던 기억
<페미니스트 저널 일다> 아주
배너

※ 지구별에 사는 인간종족입니다. 글을 그리고 그림을 씁니다. [작가 소개: 아주]

 

▶ [불행의 재생산]  ⓒ일다 (아주의 지멋대로)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7/12 [11:32]  최종편집: ⓒ 일다
 
튜니 18/07/12 [13:52] 수정 삭제  
  이거 보니까 나도 찔리는 기억이 떠오르네요. 별 이유도 없이 누군가를 미워했던 기억이.. 지금 생각해보면 미안하게 남아있어요. 나한테 잘해주려고 한 사람인데도 당신은 모르지, 이런 생각에 짜증이 나서 피했었죠. 흔한 감정일 수도 있지만 옳지 못했고 비겁했다는 생각이 들어요. 다시 돌아간다면 대화하고 나를 설명했을 것 같아요.
ㅇㅇ 18/07/12 [14:28] 수정 삭제  
  나쁜 주변환경이 불행한 아이를 만들고 그 아이는 주변환경을 나쁘게 만들고.. 모든 아이들이 자신이 사랑받고 있다고 느끼며 자라게 하고 싶다. 말은 쉽지만 정말 너무나도 어려운 일이다.
보래 18/07/16 [07:48] 수정 삭제  
  어쩌면 가정이 자라나는 학생들에게 가장 큰 문제인데 거기에 대해 자라나는 아이들은 정말 속수무책인 것 같다 학교나 사회가 혹은 비가정이 가정이라는 어려움과 소용돌이에서 고난을 겪고 있는 아이들을 도울 방법이 없을까 학교폭력은 전학 가면 되는데 위기의 가정에 속한 아이들은 그럴 수도 없잖아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아주의 지멋대로 나름 빅뉴스
불행의 재생산
반다의 질병 관통기
‘아픈 몸들의 경험’이 소통되는 사회로!
메인사진
. ... / 반다
최하란의 No Woman No Cry
그날 당신은 용감하게 자신을 지켰습니다
메인사진
. ... / 최하란
도시에서 자급자족 실험기
건축, 시작합니다!
메인사진
. ... / 이민영
독자들의 영상 메시지
메인사진
일다소식
[뉴스레터] 당신은 혼자가 아니야…일본에선 ‘위투’(#WeToo) 운동
2018년 6월 <일다> 독자위원회 모니터링 모임이 열렸습니다!
[뉴스레터] 종전 선언의 시대, 북한여성과 어떻게 만날까
일다의 신간 <이미지 페미니즘> 출간 소식입니다!
[뉴스레터] 노메이크업, 찌찌해방…‘#탈코르셋’ 침묵을 깬 여성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