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 2008/08/13 [11:08]

    수정 삭제

    찾아가보고싶은 마을
    여름더위를 식혀줄만큼 재밌고 유쾌한데..
    그 안에 고통이 배여있기 때문에 더 값진 웃음인 것 같은.
  • 흐르는물 2008/08/17 [08:08]

    수정 삭제

    더 알고 싶습니다
    새롭고 감동적인 내용입니다.
    저 또한 사회적 기준이나 자기 기준으로 보면 한참 모자란 사람인데,
    모자람을 함께 풀어가며 활기있게 살아가는 모습이 참 좋습니다.
    좀 더 많은 내용을 알고 싶은데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 breeeeze 2008/08/19 [10:08]

    수정 삭제

    베테루의 집 홈페이지
    http://bethel-net.jp/ 영어페이지가 없긴 하지만, 도움이 되시길. 얼마전에 한-일-대만 의료자 연수프로그램도 했다고 하네요.
  • pinkfog 2008/08/22 [11:08]

    수정 삭제

    지금 이대로도 괜찮아
    를 읽고 마음의 유쾌함을 찾았었는데 르포기사를 보니 넘 좋으네요.어찌보면 이 패악한 무한경쟁의 능력사회에서 '무능력담론'을 제대로 실천하는 삶인것 같아요.
  • 수풀 2008/09/04 [09:09]

    수정 삭제

    정말 신선하네요
    약점이 인연이 된다라.. 멋진데요.
  • 양정선 2008/10/11 [01:10]

    수정 삭제

    한국에도 이런곳이 있었으면좋겠습니다.
    저도 성격장애를 앓고있어 사회에 있어서 여러문제점이 많습니다..
    상담도 받아볼까 여러차례 알아보곤했지만 막상 가보지는 못했습니다. 용기가선뜻 나질않더군요...
    오늘 티비 방송을 보고 일본에 이런곳이 있구나... 정말 공감을 많이헀습니다.. 대인공포증이나, 성격장애, 등 저와비슷한 분들이 한곳에 모여 공감하며 지내는것이 행복해보였습니다.. 자신과 동일한 사람들이있어 안심이되고, 공감대형성이되면서 서로이해할수있고..
    한국에는 이런곳이 없나요? 이런곳이 저같이 부족한 사람들을 위한 행복을주는 유일한 공간이될것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