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herstory 2015/02/23 [00:02]

    수정 삭제

    황국신민주의 일제식민주의 수준으로 남성중심적 성별계급적 호칭을 쓰며 여자는 결혼하면 하인계층(도련님 아가씨, 백년 노예)이 되고, 연예인남성보다 일반인여성이 더 이미지관리를 요구받는 한국.

    남근종교를 섬기며 스스로를 박해해야 생존할수있었던 (시)할머니, 노예십장같은 (시)어머니, 형님 아가씨 하며 자매애는 금기이고, 서로 이방인으로서 갈등의 골은 심하고.

    요즘은 더더욱 온라인에서는 자국여성이 공공의 적 역할을 대주어야하고, 오프라인에서는 국민은 정치를 아예 모른척해야하고..

    꼭 읽고 싶은 책입니다. 고맙습니다.
  • 리즈 2015/02/23 [20:02]

    수정 삭제

    흥미롭게 읽었습니다. 학교에서 왕따 현상이 수동적인 여성성과 관련이 있다는 생각은 해봤는데, 이렇게 분석해놓은 책이 있다니 읽어봐야겠어요.
  • 2015/02/24 [08:02]

    수정 삭제

    교직수업때 다루었던 책이에요
    책 일부분을 따와서 클래스 사람들과 모두 함께 읽었는데, 정말 공감들 많이 하게 되더라구요. 좋은 내용이었습니다
  • 지나가다가 2017/10/17 [17:10]

    수정 삭제

    후원하는 보람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