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ㅇㅇ 2022/01/11 [17:01]

    수정 삭제

    맞아.. 마음 나눌 수 있고 말이 통하는 사람들과 생존신고를 할 필요를 느꼈어요.
  • 눈사람 2022/01/12 [20:01]

    수정 삭제

    1월에.. 아침에.. 이 기사 읽고 기분이 참 좋았다.
  • ㅎㅎ 2022/01/14 [11:01]

    수정 삭제

    머시기... 재밌는 마을이 있었네요